,!--네이버소유확인-->
KBS의 정상화를 기원합니다

KBS 기자 516명이 고대영 현 사장을 불신임하고 제작거부를 결의했다. MBC 기자, PD들의 제작거부에 이은 공영방송 연쇄 제작거부 움직임이다.


KBS기자협회에 따르면 8월16일 총회를 통해 "KBS 기자협회는 공영방송의 보도 참사를 야기한 고대영 사장의 즉각 퇴진을 요구한다"며 "우리의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기자협회는 잡포스팅을 거부하고 제작 거부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이날 총회에서 투표자 수 283명 중 찬성 281명, 반대 2명으로 찬성율 99.29%를 보였다. 제적 대비 투표율 50.35%이었다.



KBS 방송국 SAMSUNG GX10 | Aperture priority | 1/800sec | F/5.6 | -0.70 EV | 26.0mm | ISO-200

SAMSUNG GX10 | Aperture priority | 1/10sec | F/5.6 | -0.70 EV | 26.0mm | ISO-200

SAMSUNG GX10 | Aperture priority | 1/4000sec | F/5.6 | -0.70 EV | 35.0mm | ISO-200

SAMSUNG GX10 | Aperture priority | 1/4000sec | F/7.1 | -0.70 EV | 21.0mm | ISO-200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고대영은 물러나라 


 

by 레몬박기자

레몬박기자 카메라여행 바로가기 클릭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추천 하트 한 번 눌러주세요.



더보기

댓글,  0

레몬박기자

이곳은 레몬박기자의 사진블로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