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외수, 소중한 사람을 환대하고 있는가?


그대가 만나는 사람들 중에는 조금만 시간이 흘러도 망각의 늪 속으로 사라져버릴 사람이 있고, 아무리 많은 시간이 흘러도 기억의 강기슭에 남아 있을 사람이 있다. 혹시 그대는 지금 망각의 늪 속으로 사라질 사람을 환대하고 기억의 강기슭에 남아 있을 사람을 천대하고 있지는 않은가? 때로는 하찮은 욕망이 그대를 눈멀게 하여, 하찮은 사람과 소중한 사람을 제대로 구분치 못하게 만드는 경우도 있나니 훗날 깨달아 통탄한들 무슨 소용이 있으랴... 


- 이외수 "하악하악" 중에서 



담배피는아저씨 NIKON D1X | Aperture priority | 1/640sec | F/6.3 | -0.33 EV | 200.0mm



사진= 철거촌 담배피는 아저씨 








by 레몬박기자

더보기

댓글, 0

레몬박기자

이곳은 레몬박기자의 사진블로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