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과 글 /생태갤러리

행복을 뜸들이듯 기다려야 얻을 수 있는 이유

반응형

희랍신화에 이런 게 있다. 

처음에는 악과 선이 지상에서 같이 살고 있었다. 

그런데 악이 볼 때 선은 눈엣가시였다. 

 

 

 

 

사람들이 선만 좋아하는 것이었다. 

그래서 악은 사사건건 선을 괴롭혔다. 

싸움을 좋아하지 않는 선은 견디다 못해 하늘로 피신했다. 

 

 



그러나 지상에 남겨 둔 인간이 마음에 걸려 

제우스신에게 어떻게 했으면 좋겠느냐고 의논했다.

 

 

 

 

"마땅히 돌아가 줘야겠지만 모두 한꺼번에 내려가면 안된다.

한 사람씩 뜸들여 가며 내려가는게 좋겠다."

제우스가 일러 주었다. 

 

 

 

 


이래서 악과 불행은 인간과 가까운 데서 살고 있으면서 

끊임없이 인간을 괴롭히고 

선과 행복은 한참씩 뜸들여야만 찾아온다는 것이다.

 

 

 

 

 

 

사진 #복사꽃 

 

by 레몬박기자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