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소유확인-->
리버티섬을 지키는 안전요원

리버티섬을 지키는 안전요원

그들의 얼굴에 자부심과 즐거움이 넘쳐난다.

 

 

 

 

 

리버티섬안전요원FinePix S3Pro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6.7 | +1.00 EV | 80.0mm | ISO-200

 

리버티섬안전요원_남자FinePix S3Pro | Aperture priority | 1/90sec | F/6.7 | +1.00 EV | 200.0mm | ISO-200

 

리버티섬안전요원_여자 FinePix S3Pro | Aperture priority | 1/250sec | F/6.3 | +1.00 EV | 200.0mm | ISO-200

 

 

 

의심이란 이런 것이다.

현명한 상황 판단을 할 수 없게 만들고 오직 두려움을 피하는 데만 골몰하게 만든다.

그런데 이 의심이 자기 자신을 향한다면 어떻겠는가?

누군가 손가락으로 자신을 가리키기만 해도 '난 보잘 것 없어'라고 좌절하며

어디로든 숨을 궁리만 하게 될 것이다.

다시 말해 스스로를 의심하는 마음, 자기 회의가 바로 상처를 일으키는 시작점이라는 말이다.

(너는 나에게 상처를 줄 수 없다2,베르벨바르베츠키, p31)

 

사진 = 미국 리버티섬

 

 





by 레몬박기자

 

더보기

댓글,  0

레몬박기자

이곳은 레몬박기자의 사진블로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