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과 글 /생태갤러리

딸기꽃 올해도 꿋꿋하게 너의 자리를 지키는구나

반응형

교회 뒷뜰에 딸기밭이 있다. 

누가 심은 것도 아닌데 어느 날 보니 딸기나무가 한 두 그루 자라더니 

어느 새 작은 딸기군락지를 이루었다. 

4월이 되면 딸기꽃이 한 두 송이씩 고개를 내민다. 

까꿍.. 하면서 장난치듯 밝은 얼굴로 나를 맞이한다. 

 

딸기꽃
딸기꽃 1

 

5월에는 딸기꽃이 떨어지고 딸기가 한 두 송이씩 자란다. 

언젠가부터 꽤 큰 송이들이 열리더니 교회 꼬맹이들 눈에 띄었다. 

5월이면 매주 교회 꼬맹이들이 딸기를 찾느라 난리다. 

새콤달콤.. 자기 손으로 딴 딸기를 물에 살짝 씻어 먹는 맛이 그만이다. 

내 눈에는 딸기보다 니들이 더 귀여운데 

애기들은 딸기가 더 귀엽다고 난리다. 

 

by 레몬박기자 

반응형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