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집에서 살고 싶다.


이런 집에서 살고 싶다. 

우리 가족 맘 편히 살아갈 수 있는 너른 집 

앞에서 정원이 있고, 작은 연못이 있고, 그리고 철길 지나 길이 나 있는 곳 

봄에는 꽃이 피고, 가을에는 단풍이 들며, 낙엽지고 겨울이 오면 눈이 소복히 쌓이는 집 

그런 집에서 여우 같은 마누라와 아들 하나 딸 셋 그렇게 여섯 식구 오손도손 정겹게 살고 싶다. 

아이들이 다 자라 집을 떠난 뒤에는 손자 손녀들이 줄줄이 찾아오는 고향 같은 집 

언제나 두 손 벌려 반겨주고, 맘 편히 자리깔고 누울 수 있는 그런 집에 살고 싶다. 




NIKON D1X | Aperture priority | 1/80sec | F/9.0 | 0.00 EV | 18.0mm


NIKON D1X | Aperture priority | 1/160sec | F/9.0 | 0.00 EV | 18.0mm


NIKON D1X | Aperture priority | 1/100sec | F/9.0 | 0.00 EV | 135.0mm


NIKON D1X | Aperture priority | 1/160sec | F/6.3 | 0.00 EV | 31.0mm




사진 = 경주 


 

by 레몬박기자

레몬박기자 카메라여행 바로가기 클릭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추천 하트 한 번 눌러주세요.


더보기

댓글, 0

레몬박기자

이곳은 레몬박기자의 사진블로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