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출사지정보

(18)
가을단풍출사, 경주 토함산의 단풍터널 어느듯 11월이 되었습니다. 시간 참 빨리가네요. 11월 첫날 어디 단풍 구경갈 때가 없을까 하고 고민하신다면 경주 토함산을 권해드립니다. 지금쯤이면 단풍이 완전히 물들어 슬슬 낙엽이 질 때가 되었을 것 같습니다. 단풍에 물든 불국사도 구경하시고, 바로 뒷담길을 따라 토함산을 오르면 정말 가을의 정치를 마음껏 누리실 것입니다. 불국사에서 토함산 정상까지 1시간이면 충분히 오르실 수 있으니, 오랜 시간의 등산이 힘드신 분들에게는 딱 좋은 코스가 아닐까 생각도 들구요. 토함산 이름의 유래를 보면 탈해왕의 다른 이름이 토해왕이었는데, 그 이름을 따서 토함산이라고 했다고도 하고, 안개와 구름을 삼키고 토하는 산이라고 해서 토함산이라고 했다는 설도 있습니다. 신라의 5악의 하나에 해당할만큼 그 아름다움을 뽐내는 ..
가을출사지, 가을의 정취를 한껏 느낄 수 있는 경주 불국사 경주 불국사의 단풍, 불국사에서 느끼는 가을의 정취 경상도 쪽에서 가을 단풍을 만끽할 수 있는 곳을 하나 알려드릴까 합니다. 그런데 소개하려니 좀 쑥스럽네요. 모두들 잘 아시는 곳이라서요. 불국사는 사시사철 어느 때라도 좋습니다만 특히 늦가을에 가보시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10월말이나 11월 초순경에 단풍이 절정을 이루고 있고, 고즈녁한 가을분위기에 산사의 모습이 참 잘 어울리거든요. 그리고 불국사 옆 돌담을 따라 토함산에 오르면 정말 가을의 정기를 한 몸에 받는 느낌을 가질 수 있습니다. 가을 단풍 어디로 가야할 지 고민된다면 경주 불국사 오늘 한 번 달려보십시오. 불국사의 가을 느낌 어떠세요? by 레몬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