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과 글 /생활갤러리

중국집 우동이 먹고 싶다

예전에 중국집 가면 짜장면보다 우동을 더 많이 먹었다.
여러 해물과 신선한 야채늘 우려낸 국물에
쫄깃한 멸빨이 어우러져 살짝 감칠맛이 나는 시원하고 담백한 그 맛이 정말 좋았다.
그런데 요즘 중국집은 우동보다는 짬뽕이 대세이고
우동은 죄다 일본식 우동이라 영 내 입맛에는 맞지 않아 못내 아쉬웠다.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는 이런 날
중국집 우동이 더 땡긴다.


광안시 해변 메이친에서 먹은 우동

섞기전에 갓 나온걸 찍어야했는데 ..


by 레몬박기자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