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과 글 /생활갤러리

이번 추석에는 성묘하지 않기로 했다


어제 어머니와 이번 추석에는 추석날 아침에 추도예배하는 것으로 의견을 나누었다. 

어머니와 분가해서 살고 있지만 어머니집과는 그리 떨어진 곳에 있지 않다. 

평소에 한 번씩 어머니를 찾아뵈니 추석 명절이라고 특별할 것은 없기도 하다. 

그래도 추석에는 어머니께서 손주들 보는 재미도 있고 

아들과 며느리가 전도 부치고 송편도 빚고 가족들이 모여 오손도손 지내는 모습을 보는 걸 큰 낙으로 삼았는데  

어머니께서 대세를 따라 양보하셨다. 

그저 죄송하고 미안할 따름이다. 


NIKON D1X | Aperture priority | 1/640sec | F/6.3 | -0.33 EV | 200.0mm


NIKON D1X | Aperture priority | 1/1000sec | F/5.6 | -0.33 EV | 78.0mm


NIKON D1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8.0 | -0.33 EV | 65.0mm


NIKON D1X | Aperture priority | 1/500sec | F/8.0 | -0.33 EV | 55.0mm


NIKON D1X | Aperture priority | 1/1000sec | F/5.6 | -0.33 EV | 18.0mm


사진 = 진해 철길마을 


by레몬박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