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과 글 /풍경갤러리

생명의 경이로움을 느끼게 해준 주왕산 주산지의 풍경


주왕산 주산지에 가본 지 벌써 15년이 되어간다. 

아래 사진이 2006년에 찍은 것이니 정말 시간이 이리 빨리 지나가는 걸 실감한다. 

주산지에 갔을 때가 가을이었다. 주왕산이 단풍에 물들어 아름다움을 뽐낼 그 때 

주산지에서 아주 경이로운 장면을 보곤 감탄해마지 않았다. 

어떻게 물속에서 나무가 저리 자라고 있을까? 

봄에 오면 저 나무에 잎도 피고 꽃도 핀다고 한다. 

생명은 참 신비롭고, 경이롭다. 





C8080WZ | Manual | 1/160sec | F/4.0 | 0.00 EV | 7.1mm | ISO-50


C8080WZ | Manual | 1/200sec | F/4.0 | 0.00 EV | 16.1mm | ISO-50


C8080WZ | Manual | 1/160sec | F/4.0 | 0.00 EV | 7.1mm | ISO-50


C8080WZ | Normal program | 1/200sec | F/4.0 | 0.00 EV | 7.1mm | ISO-50



지금 주산지에 가면 그 풍경이 어떨까? 

장마라 비가 많이 내렸으니 저 연못도 물이 넘치지나 않았을지.. 

그 때 본 나무는 아직도 살아서 그 생명력을 뽐내고 있을지 .. 


by레몬박기자 


태그